태풍 ‘카눈’ 10일 서울 상륙 예정!! – 태풍 대비 방법 공유

안녕하세요, 김뚝입니다. 지난 시간에는 LH 철근 누락 아파트와 관련된 주제로 포스팅해드렸는데요.

걱정이 되고 있는 이 와중에 태풍 ‘카눈’이 방향을 틀어 10일쯤 서울에 상륙한다는 소식까지 전해졌습니다. 오늘은 여름, 가을철 매년 엄청난 피해를 주고 있는 태풍 대비 방법에 대해서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태풍 '힌남노' 북상에 따른 태풍대비 행동요령 안내

태풍이 오기 전에 해야 할 일

'경로 변경' 태풍 카눈…10일 남해안 상륙 전망에 대책 마련은?

 

  • 강한 바람에 날아갈 수 있는 지붕, 간판, 천막 등은 미리 단단히 고정해줍니다. 자전거나 화분 등 주택 주변 구조물도 실내로 옮기거나 결박해줍니다. 많은 비로 침수 우려가 높은 지역의 경우 하수구나 집 주변 배수구를 점검합니다. 아파트 지하주차장, 건물 등은 모래주머니, 물막이 시설 등을 이용하여 침수를 막을 수 있도록 준비합니다. 저지대나 산사태 우려가 있는 곳에 주차된 차량도 안전한 곳으로 옮겨놓는 것이 좋습니다.

 

태풍올때창문 태풍창문신문지 태풍유리창

  • 창문에 ‘X’자 모양으로 테이핑을 하거나 젖은 신문지를 붙이는 것도 파손 대비법으로 자주 소개됐었는데요, 창문의 실리콘이 노후화된 경우엔 효과가 적습니다. 창틀이 흔들리지 않도록 두꺼운 종이 등으로 고정하는 것이 더 좋다고 합니다.

 

태풍 곤파스의 위력 2.

  • 단전, 단수를 대비하는 것도 필요합니다. 역대 태풍 피해로 단전, 단수 피해를 겪는 가구들도 많았습니다. 이 경우 전기와 물이 끊긴 집 안에서 머물거나 가까운 대피소로 거처를 옮기는 상황이 올 수 있는데요, 비상시 신속한 대피를 위해 꼭 필요한 응급용품은 미리 배낭 등에 챙겨두는 것이 좋습니다. 과거 비슷한 피해를 겪은 적이 있는 집에선 미리 물을 욕실에 받아두거나, 비상용 랜턴과 양초 등을 준비해두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가까운 행정복지센터나 주민센터, 그리고 대피소 위치를 알아두는 것도 좋습니다.

 

심상치 않은 태풍 찬투- 놀러왔는데 태풍이 왔다면, 항공편, 도로사정,단전,단수등에 대비하는 법

  • 산간, 해안 등 지역에 있는 분들은 미리 안전한 곳으로 이동해주세요. 시설하우스 등 농업 시설물은 버팀목이나 비닐 끈 등으로 단단히 묶고, 농경지는 배수로를 정비하여 피해를 예방합니다. 선박이나 어망·어구 등은 미리 결박하여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합니다. 태풍 소식을 놓치고 산간, 해안 지역으로 나들이를 떠난 분들도 계실 것 같습니다. 산간·계곡, 하천, 방파제 등에서 야영이나 물놀이를 멈추고 주변에 있는 사람들에게 알려 함께 안전한 곳으로 대피해주세요. 또 실시간 소식을 접하기 어려운 연세가 많은 어르신이나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겐 외출을 하지 않도록 당부하고 자주 전화 통화를 해 안부를 확인해주세요.

 

태풍이 오는 동안에 해야 할 일

  • 태풍이 오는 동안에는 외출을 자제하고 안전한 실내에 머무르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문과 창문을 잘 닫아 움직이지 않도록 하고, 안전을 위해 집 안에 있도록 합니다. 낡은 창호는 강풍으로 휘어지거나 파손될 위험이 있으니 미리 교체하거나 창문을 창틀에 단단하게 고정시켜 틈이 생기지 않도록 보강해야 합니다. 테이프를 붙일 때에는 유리가 창틀에 고정되도록 해 유리가 흔들리지 않도록 합니다.

 

  • 대피할 때에는 수도와 가스 밸브를 잠그고 전기차단기를 내려둡니다. 응급 약품, 손전등, 식수, 비상식량 등의 생필품을 챙겨서 대피합니다. 대피소로 이동할 때에는 강한 바람과 비로 인해 낙뢰나 감전의 위험이 있으니 전신주, 가로등, 신호등은 손으로 만지거나 가까이 가지 않도록 합니다. 물에 잠긴 도로로 걸어가거나 차량을 운행하지 않도록 합니다.

 

  • 운전 중에는 감속운행 합니다. 천둥·번개가 칠 경우 건물 안이나 낮은 곳으로 대피합니다. 송전철탑이 넘어졌을 때는 119나 시·군·구청 또는 한전에 신고합니다. 감전의 위험이 있으니 집 안팎의 전기수리는 하지 말아야 합니다.

 

태풍이 지나간 후에 해야 할 일

 

"태풍 피해 복구 지원에 희망 품고 미래 대비해야지"

  • 태풍이 지나간 후에는 파손된 상하수도나 도로가 있다면 시·군·구청이나 읍·면·동사무소에 연락합니다. 비상 식수가 부족하다면 시·군·구청이나 읍·면·동사무소에 연락하여 식수를 요청합니다. 또한, 태풍으로 인해 음식물이 상할 수 있으니 식품의 유통기한과 상태를 확인하고, 냉장고에 보관된 음식은 가능한 빨리 소비하거나 버리도록 합니다. 식중독이나 위장병 등을 예방하기 위해 손 씻기와 식기 세척 등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합니다.

 

집중호우 복구도 안됐는데… 초강력 태풍 힌남노 북상에 긴장감

  • 태풍으로 인해 파손된 창문이나 문, 지붕 등은 빠르게 수리합니다. 유리 조각이나 날카로운 물건은 조심해서 치워야 합니다. 또한, 침수된 가구나 집기류는 물기를 제거하고 햇볕에 말려야 합니다. 침수된 전기제품은 전원을 차단하고 전문가에게 점검을 의뢰합니다. 침수된 자동차는 시동을 걸지 않고 엔진룸과 배터리를 점검합니다.

 

  •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경우에는 피해 정도와 원인을 사진이나 동영상으로 증거자료로 남겨두고, 피해 보상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피해 보상은 국민재난안전포털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피해 보상 절차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행정안전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상으로 태풍 대비와 관련된 주제로 포스팅하는 글을 마치겠습니다. 태풍은 예측하기 어려운 자연재난이므로, 미리 준비하고 대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태풍의 진로와 강도는 기상청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니, 태풍 소식을 꾸준히 접하시고 안전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58 thoughts on “태풍 ‘카눈’ 10일 서울 상륙 예정!! – 태풍 대비 방법 공유”

Leave a Comment